지름의 맛/음식의 맛

부르봉(bourbon) 초콜릿의 맛 - HI-CHOCOLAT 종류별로 먹어보기

홀롱롱 2019. 3. 4. 23:28
728x90



제스로님께서 선물해주신

초콜릿이죠.


부르봉(bourbon)

HI-CHOCOLAT,

이거 진짜 맛있네요..ㅎㅎ


이 제품은 제가 먹을 거

확보해놓고(?)

가족들 나눠줬는데

굉장히 맛있다고 하네요.


근데 제 입맛에도

이 제품은 좋았습니다.




제가 일본 여행갔다오고

그리고 또 최근에

수입과자 제품들 보면서 느낀게,

여러가지 맛을 혼합해서

담아놓은 제품들이

많아진 느낌입니다.


그냥 마침 이런 제품들을

자주 접해서 그런걸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또 부르봉?

부르본?

하여간 이 브랜드 제품이

진짜 굉장히 많더군요.


국내에서도 수입과자 고를 때도

좀 큰 봉지에 낱개 포장된 과자가

여러개 들어있는 제품은

웬만하면 거의다 부르봉 제품입니다.


이것이 그들의 아이덴티티인가?





하여간 낱개를 뜯어보면

마치 사탕같은 느낌입니다.


포장 색깔이 다른만큼

맛도 다릅니다.


근데 그 중에서도

몇몇가지가

정말 맛있더군요.





파란색은 생크림맛,

분홍색은 딸기맛,

진한 갈색은 마일드,

적갈색은 밀크가나슈,

노란색은 카페밀크?





확실하게 말할 수 있는건

동그란게 압도적입니다.


맛의 특징을 떠나서

입안에서 약간 압력을 주면

스르륵하고 퍼집니다.


겉과 속이 강직도가 다릅니다.

그래서 입안에서 사르르 녹으니

가족들이 굉장히 좋아하더군요.






카페밀크맛은 커피맛이 느껴지긴 합니다.

근데 약간 그 옛날 커피사탕 느낌?

커피라기보단 흑설탕으로 흉내낸맛?

그런 맛이 좀 납니다.


하지만 먹는 느낌 자체는

그 에스프레소 들어간 초콜릿하고

비슷하다고 생각합니다.


딸기맛은 뭐 약간 딸기우유 느낌이구요,

생크림맛은 딱 밀크초콜릿맛입니다.

약간 그 조개모양 외국 초콜릿 먹는 느낌입니다.



마일드는 제 감상을 그대로 쓰자면

천원짜리 초콜릿 먹다가

2천원짜리 먹을 때의 맛?


밀크가나슈맛은 굉장히 깊게 달며,

우유크림 들어간 간식을 느낌입니다.

초콜릿 보단 다른 어떤 간식 먹는 느낌입니다.




너무 맛있는 초콜릿이어서

빨리 사라졌습니다.


제가 보답으로 허쉬초콜릿 너겟을 보내드렸는데,

맛에선 비교가 되지 않았습니다.


저는 이 초콜릿을

민트티랑 같이 먹었는데,

진짜 맛있습니다.


그럼에도 역시나 저 동글동글한게

유독 더 맛있더군요.



또다시 후회가 되는건,

'나는 일본 여행가서

도대체 뭘 사온거지?'

였습니다.


다음에 제대로 준비해서

갔다와야할 것 같네요.




-끝-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