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 11

왕위를 계승하고자 하는 빼빼로 돼지바의 맛

과자를 고를 때 되게 만만하게 손이 가는 녀석 중 하나가 바로 빼빼로가 아닐까 싶습니다. 빼빼로야 맛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거고, 언제나 무난한 픽이 되기 때문에 과자 매대에 항상 자기자리를 마련하는 그런 과자입니다. 근데 그 무난함 때문에 오히려 저는 빼빼로가 너무 땡겨서 사먹는 경우는 없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전 개인적으로 극세 포키를 선호하기 때문에 빼빼로를 사먹는 일은 거의 없습니다. 먹는다면 새로운 맛이 나왔을 때 경험삼아 먹는 편이죠. 빼빼로 돼지바의 맛 그리고 여러가지 맛으로 구성된 빼빼로 라인업 중에 돼지바 콜라보 제품이 나왔습니다. 제가 편의점 갔을 때는 얘가 재고가 많이 빠져있더군요. 그게 맛 선호 때문인건지 아니면 다른 제품들 재고가 먼저 채워진 건지는 모르겠으나, 일단 소외된 픽은 ..

애달픈 간접체험, 밀카 칩스아호이 초콜릿의 맛

저는 과자 중에서는 초코칩쿠키류를 많이 좋아합니다. 그리고 여러 초코칩쿠키 중에서도 '칩스아호이'라는 녀석을 특히 좋아합니다. 제 블로그에도 칩스아호이 관련하여 여러 포스팅을 했었습니다. / 2018/01/19 - 수입과자의 맛 - 칩스아호이(Chips Ahoy!) 츄이의 맛 2017/11/12 - 수입과자의 맛 - 칩스 아호이(Chips Ahoy!) 쿠키의 맛 2020/09/06 - 바삭하고 얇은 초코칩쿠키, 칩스아호이 씬즈의 맛 / 워낙 맛있는 초코칩쿠키여서 몇 번씩 구해서 먹어봤습니다. 국내에 정식유통이 안되다가 편의점에 유통이 되기 시작했는데, 편의점 유통 버전은 미국 오리지널이 아니라 2020/10/06 - 편의점에 등장한 내 최애 칩스아호이의 맛이... 인도네시아 제품이라서 맛이 완전히 다릅니..

심상치 않은 홈플러스 시그니처 초코칩쿠키 브라우니의 맛

최근에 피콕이랑 노브랜드 과자에 많은 흥미가 생겼습니다. 국내에서 위탁생산하는 제품도 있지만 아예 해외 브랜드 제품을 수입해오는 경우도 있기 때문입니다. 외국과자가 무조건 맛있다 그런 이야기가 아니라, 국내 위탁이면 사실 포장만 다르고 맛은 같은 경우가 많습니다. 맛이 없다는게 아니라 새로운 건 줄 알고 먹었는데 너무 익숙해서 오히려 실망한다는거죠. 그렇게 이마트 제품에 관심을 갖던 중 홈플러스에도 그런게 있을까 하는 의문이 생겼습니다. 그리고 저는 오늘 포스팅에서 '반격'이라는 단어를 써보고 싶습니다. 홈플러스 시그니처 초코칩쿠키 브라우니의 맛 사실 홈플러스도 '시그니처'라는 PB브랜드를 런칭한 건 알고 있었습니다. 과자 라인도 있는 걸 알고 있었죠. 그런데 이상하게 손이 잘 안갔습니다. 하지만 과자코..

캐릭터는 합격, 까망 칸쵸 바닐라의 맛

저는 영화는 잘 안 보긴하는데, 언제부턴가 '리부트'라는 이름으로 예전 작품을 다시 끌어올리는 일이 많아졌단 생각을 했습니다. 새로운 걸 처음부터 만들기 보단 기존의 명작을 재해석하거나 업그레이드하는 일이 꼭 영화가 아니더라도 여러 분야에서 나타나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오늘 이야기하는 제과업계 또한 그런 움직임이 많아졌습니다. 오늘 주제인 칸쵸도 그 흐름의 일부가 아닐까 합니다. 까망 칸쵸 바닐라의 맛 이번에 까망 칸쵸 바닐라맛 제품이 새롭게 나왔습니다. 칸쵸 자체가 막 새로운 맛을 자주 등장시키는 과자는 아닙니다. 물론 서브 라인업이 있긴 했는데 사실 딱히 기억 나는게 없습니다. 수시로 변화를 주는 제품도 아니고 오리지널 자체가 워낙 입지가 커서 이미지 변신이 힘든 과자이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이번에..

단짠 바삭한 뽀..아니, 리츠 초코의 맛

과자 코너에서 과자를 이렇게 쭉 살펴보다보면 눈에는 되게 익숙한데, '어 원래 저런게 있었나?' 하는 제품들이 가끔씩 보입니다. 그래서 자세히 보면 기존 유명한 제품의 추가 바리에이션인 경우가 있곤 합니다. 오늘 이야기하는 '리츠 초코'가 딱 그런 편인데, 저는 이 과자를 구매하고 먹는 와중에도 두 번이나 착각을 했었습니다. 리츠 초코의 맛 처음에는 겉에 디자인만 보고 무슨 생각을 했냐면 '아, 제크도 추가 제품이 나오는구나' 이랬습니다. 저는 처음에 제크 크래커의 변형 제품인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리츠'였죠. 그리고 더 놀라웠던건 '어 난 리츠를 먹어본 적이 없는데, 왜 익숙한거지?' 하는 생각이 들었단 점이었습니다. 리츠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나비스코의 제품 중 하나입니다. 저도 참 좋아하는 브랜드입..

민트의 맛 88탄 - 러버커피 러버크림민트의 맛

"민트가 치약맛이 아니라 치약이 민트향이다" 요즘은 개인카페들에서도 민트를 활용한 제품을 많이 만나볼 수 있습니다. 사실 뭐 민트초코 파우더나 민트시럽같은 건 어렵지 않게 구할 수 있어서 구색을 위해서 메뉴를 추가하는 경우도 많을거라 생각합니다. 그런데 다 맛있느냐라고 하면 그건 또 아닐거라는거죠. 그러다보니 요즘은 오히려 민트 메뉴에서 신경 쓰고 힘을 좀 줬다 싶은 곳을 찾아보고 있고, 그 중 하나가 바로 오늘 이야기하는 '러버커피 러버크림민트' 입니다. 러버커피 러버크림민트의 맛 부산 서면역에서 전포카페거리를 지나 전포대로까지 나오면 정말 쌩뚱맞은 곳에 오늘 가는 러버커피가 있습니다. 모르는 사람이 보면 카페라고 생각 못할 것 같습니다. 길 건너에서 봐도 모르고, 가까이 다가가도 이런 작은 푯말만이 ..

기묘한 크라운제과 신제품 속깊은 맘쿠키의 맛

우리가 편의점, 마트에서 접하는 과자들은 대부분이 대기업 제품들입니다. 그리고 저만 그런지 모르겠는데 대기업들은 신제품을 가열차게 낸다는 느낌을 못 받습니다. 그런데 실제로는 되게 신제품이 많이 나옵니다. 무슨 얘기를 하고 싶은거냐면, 생각보다 신제품이 많이 나오는데 금방 시장에서 사라지는 경우가 그만큼 많다는 뜻이죠. 오늘은 크라운제과의 신제품 속깊은 맘쿠키라는 제품을 한 번 먹어보고자 합니다. 크라운제과 속깊은맘쿠키의 맛 편의점가니까 신제품이라고 표시가 되어있어서 속깊은 맘쿠키라는 제품을 한 번 사보기로 했습니다. 사실 겉 디자인으로만 보면 눈에는 딱 띄긴 하는데, 바로 손이 가고픈 느낌은 아니었습니다. 그런데 겉에서 느껴지는 구성 자체는 매력적입니다. 초코쿠키와 초코크림이 함께한 과자라고 한다면 기..

2020 제주여행 #5 - 애월카페거리로 가는 길에 마주한 곳들(完)

포스팅 기준으로는 겨울인데 이제서야 여름 여행 포스팅을 하는 놀라운 부지런함. 지난 편에서는 서귀포에 소정방폭포 이야기를 다루고 마무리를 지었었습니다. 그 이후에 저녁을 먹었는데, 저녁 메뉴에 대한 내용은 이미 단독 포스팅으로 다뤘었습니다. 2020/06/13 - 서귀포 올레시장 흑돼지 고로케와 떡갈비의 맛 feat.천혜향주스 서귀포 올레시장 흑돼지 고로케와 떡갈비의 맛 feat.천혜향주스 제주도로 여행을 가서 서귀포에 베이스를 잡고 주변을 둘러봤습니다. 그 과정에서 점심에는 서귀포 올레시장에 있는 흑돼지 수제버거를 먹었는데, # 2020/06/08 - 수제버거도 흑돼지를 넣는 제주 runhbm.tistory.com 저녁에 먹은 서귀포 올레시장 음식을 아예 따로 이야기를 다뤘었죠. 다시 한 번 감상을 말..

편의점 과자 시리즈 - 치즈 뿌린 치킨팝의 맛

치킨팝, 맛있는 과자입니다. 치킨팝 처음 나왔을 때 이렇게 맛있는 과자가 있나 싶을 정도로 좋은 기억을 갖고 있습니다. 블로그에도 언급했던 것 같은데 군대 있을 때 치킨팝이 나와서.. 그때 맛있게 먹은 기억이 남아서 좋은 이미지를 갖고 있는 과자 중 하나입니다. 그런 치킨팝이 요즘의 트랜드를 반영하여 치즈 씨즈닝을 첨가했습니다. 치즈 뿌린 치킨팝의 맛 근데 사실 저는 이 치즈 씨즈닝, 요즘 유행하는 치즈 스타일을 그다지 매력적으로 보진 않습니다. 치킨도 그렇고 그냥 오리지널이 더 맛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신제품 같아 사긴 했는데 크게 기대는 하지 않았습니다. 치즈맛 씨즈닝이 꽤 들어갑니다. 그러나 치킨분말은 0.005% 함유. 이정도면 그냥 치킨집 앞에 지나갈 때 그 주변에 떠다니는 유증기 한 번 쭉..

카테고리 없음 2020.12.06

민트의 맛 87탄 - 카누민트초코라떼 믹스의 맛

"민트가 치약맛이 아니라 치약이 민트향이다" 퇴근 하고 집에서 혹은 주말에 먹을 간식을 구매한다고치면 그냥 편의점만 가도 됩니다. 그런데 저는 가끔씩은 대형마트를 둘러보곤 합니다. 그 이유는 혹시라도 새로운 아이템이 나오진 않았을까 하는 기대감 때문이죠. 그리고 그 기대감에 부흥하는 한 녀석이 등장했습니다. 카누민트초코라떼의 맛 저는 과자 코너가 아닌 커피 코너에서 강한 충격을 받았습니다. 민트초코 믹스가 마트에 아주 없는 건 아니지만, 우리가 아는 메이저 브랜드에서 구색을 갖춘 경우는 본 적이 없습니다. 그런데 카누가 그걸 해냈습니다. 다양한 맛 시리즈를 낸 가운데 그 중에 민트초코라떼가 라인업에 들어갔습니다. 그리고 자기들도 나름 리스크를 생각했는지 비중은 적은 편이기는 하지만, 그래도 있다는 것이 ..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