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름의 맛/음식의 맛

샤브샤브의 맛 - 신도림 디큐브시티 바르미 샤브샤브의 맛

홀롱롱 2017. 10. 2. 23:05
728x90



친구들이 그 게임 레이싱휠 사러

한우리 간다고 하여

우리는 신도림에서

밥을 먹기로 합니다.


그리고 정한 메뉴는 샤브샤브.

친구가 디큐브시티에

바르미샤브샤브라는 곳이

있다고 말해줘서 가봤습니다.


근데 가기 전에는 자기가

한 번 가봤던 것처럼 말하더니

막상 문 앞에 갔을 땐

처음 온 사람같은 그런 느낌.




바르미 샤브샤브

현대백화점 디큐브시티점.


대략 2시쯤 들어갔는데

사람 되게 많았습니다.

백화점에 있어서 그런건가.


하여간 매장 자체는 넓어서

자리는 어렵지 않게 잡았습니다.





저희는 쇠고기샤브샤브

大사이즈로 3개를 주문했습니다.


샤브샤브를 주문하면

샐러드바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여기 오기 전에 미리 검색을 해봤는데,

샐러드바가 구성이 그렇게까지

다양하고 풍성해 보이진 않았었습니다.





소고기 샤브샤브가 나옵니다.


여기 육수는 다른 곳과는 달리

아주 얼큰해보이는 빨간색입니다.


그러나 막상 맛을 보면

간이 거의 없다시피 합니다.





샤브샤브 육수 맛을 낼 수 있도록

이것저것 많이 넣는 걸 추천합니다.


식사 중반을 넘어서야

육수 맛이 좀 괜찮았습니다.

색에 비해 좀 맹맹합니다.





샐러드바는 막상 사진을

많이 못 찍었습니다.


샐러드바 메뉴가 많지 않습니다.


단호박샐러드, 치킨샐러드,

맛탕, 메밀 막국수 같은

사이드 메뉴가 약간 있고

닭강정이랑 볶음밥

철판에 볶아주는 돼지고기?

그런 것들이 있습니다.





역시 다른 리뷰에서 듣던 것처럼

샐러드바가 그리 크지 않습니다.


대신에 샐러드바가 포함된

다른 샤브샤브집에 비하면

가격은 좀 저렴한 편입니다.


하지만 샐러드바에 비중을 두고

샤브샤브를 먹으러 간다면

음.. 알아서 잘 선택하시길.





육수에다가 채소를

왕창 넣어서 먹어봅니다.


다른 건 잘 모르겠는데

바르미 샤브샤브가 좋았던건

목이버섯이 있었단 점입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목이버섯을 되게 좋아합니다.


이걸 샤브샤브에 넣어 먹으니

저는 참 좋았습니다.





샐러드바 보다는

샤브샤브에 집중하시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샤브샤브는 특이한게

그냥 막 냅다 집어 넣고 먹어도

요상하게 맛있습니다.





이건 닭강정의 모습입니다.


음.... 딱딱한 튀김옷으로

흠칫 놀라게 만든 녀석입니다.


저는 샐러드바에 여러가지

육류가 존재하지만

보통 닭을 많이 먹습니다.


그런 제 취향에는 이 곳의

닭강정은 아쉬운 측면이 있습니다.


그래도 바로 구워서 나온

삼겹살? 다른 부위의 돼지고기?

그건 맛있더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말 열심히 먹고 나왔습니다.

물론 만약 이 곳에

연어나 더 맛있는 닭튀김이 있었다면

뱃속 빗장을 풀었을텐데..


적당히 맛있게 적당히 많이

먹고 나온 샤브샤브집입니다.



그러고보면 메인은 샤브샤브인데

왜 샐러드바에 집착하게 되는거지



-끝-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