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홀롱롱의 맛

스타벅스 초콜릿 블랙 콜드브루는 이름은 참 좋은데 본문

지름의 맛/음식의 맛

스타벅스 초콜릿 블랙 콜드브루는 이름은 참 좋은데

홀롱롱 2020. 6. 4. 01:13


전 요즘은 살 찌는 거 때문에..

아메리카노를 많이 마시려고 하나,

그래도 내가 마음의 안정을 위해

단 걸 먹어야한다고 하면

콜드브루 라인을 먹곤 합니다.


바닐라크림콜드브루는

콜드브루에다가

시럽하고 크림만 들어가서

우유 들어간 음료에 비하면

그나마 조금 가벼운 편입니다


그래서 바닐라크림콜드브루를

굉장히 선호하는데,

그 와중에 콜드브루 라인에

초콜릿 블랙 콜드브루라는

음료가 나왔습니다.


포스팅 기준으론

이미 꽤 지나긴 했는데,

사진 찍어 놓은게 아까우니까

이야기를 해보도록 하죠.



스타벅스 초콜릿 블랙 콜드브루의 맛


이름은 참 좋습니다


초콜릿 블랙 콜드브루.


이름만 보면 달콤쌉싸름하면서

뭔가 묵직한 맛을 줄 것 같습니다.


물론 실제로 먹으면

가벼운 느낌은 아닙니다.





헐.. 이거 마실 때는 몰랐는데

포스팅하면 퍼스널 옵션 확인해보니까

기존 콜드브루처럼

바닐라크림이 베이스가 아니라

우유에 시럽 넣고 콜드 폼을 올린거였네요.


아니 근데 왜...





우유들어가고 카라멜 시럽 들어가고

초콜릿 콜드폼이 올라가는데

그다지 달지 않았습니다.


근데 스벅 음료에서

초콜릿 들어가는 건

대부분 그다지 달지 않습니다.

그러면서 칼로리는 높죠ㅋ





그리고 콜드폼이라는 걸

올리는 음료들이

언제부턴가 등장했는데,


저는 개인적으로도

콜드폼 음료는 그다지

매력적이지 않더군요.


제품 이름의 핵심이

콜드폼으로 구현이 되는데,

그게 그다지 맛이 강하지 않아서

이게 뭔가 싶을 때가 있습니다.





또 생각해보면

초콜릿을 넣었다고

무조건 진한 단맛이 날 이유도 없죠.

그럴거면 그냥 시럽 넣은

커피 마시면 되니까요.


하지만 바닐라크림콜드브루나

돌체콜드브루를 먹어본 경험으로

초콜릿 블랙 콜드브루를 접하면

결이 좀 다르다는 걸 느끼게 됩니다.




솔직히 콜드폼 잘 모르겠습니다.

블렌드 음료인가 뭐시기에도

클라우드 어쩌구 해서

콜드폼 올라가는 음료들 있는데,

콜드폼 땜에 막상 음료는

겁나 조금 들어있어서

개인적으로 좀 선호하지 않습니다.


그래도 이건 '블랙'이라는

빠져나갈 구멍이 있어서

다행(?)입니다.


퍼스널옵션보니가

tall 사이즈 기본값이

카라멜시럽3에

일반 우유가 들어가서

이 정도면 그냥 달아야할텐데..


좀 미스테리한 음료입니다.


그래서 전 이걸 한 번 먹어본 이후에

역시나 구관이 명관이라는 마음으로

바닐라크림콜드브루를

애용하고 있습니다.



-끝-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