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런의 맛/기록 경신 및 육성

쿠키런의 맛 - 시작의 맛

홀롱롱 2013. 11. 11. 14:31
728x90








for kakao 게임 정말 많다.


스마트폰을 사용하게 된지 얼마 되지 않아서


무슨 게임이 재밌는 지도 몰랐다.


예전에 티비에서 애니팡 열풍이다라고 얘기했던것만



기억할 정도로 아는 게 없었다.



근데 스마트폰을 며칠 사용해보고


게임 등을 해보니 죄다 비슷비슷했다.



마치 온라인게임하면 


빨간색 생명력 게이지와 파란색 정신력 게이지를 가진


캐릭터를 던저주고


"자 저 넓은 평원에서 몬스터를 때려잡아봐"


"네 캐릭터가 약해? 그럼 강화를 해봐"


라고 생각하는 것처럼 말이다.



사실 쿠키런도 비슷하다고 생각했다.




횡스크롤 러닝 게임들은 꽤 있었다.


마치 애니팡이 성공하니


무슨무슨 팡 류가 우후죽순 생겨난 것 처럼 말이다.



그런데 다른 게임 다 지워도 쿠키런 만큼은 아직도 하고 있다.


근데 이게 꾸준히 하게 된 계기가 


개인적으로 조금 어이없다.



처음 화면에 친구들의 점수가 나온다.


난 생각했다.


이런 게임은 장애물만 잘 피하면 되는거 아냐?


그리고 게임을 시작 했다.





이 그지같은 점수는 뭐지?


원래 이런 게임은 메인 캐릭터로 최고점 내는 거 아냐?


라고 투덜댔지만



쿠키런은 굉장히 현실적인 게임이었다.



크리스탈코인은 위대한 힘을 가지고 있었다.


나보다 점수가 월등히 높은 친구에게 너무 궁금하여 직접적으로 물어봤다.


"님 현질 했음?"


그의 답변은


"ㄴㄴ. 두 달 정도 노가다하면 돼."



"ㄴㄴ. 두 달 정도 노가다하면 돼."



"ㄴㄴ. 두 달 정도 노가다하면 돼."




"ㄴㄴ. 두 달 정도 노가다하면 돼."


.

.

.

.

.

.

.

.

.

.

.

.

.

.

.



내 주특기였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