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세빛둥둥섬 뷔페 채빛퀴진에서 먹은 저녁의 맛

한강변을 자전거 타고 다녀도세빛둥둥섬이 정확히 어디에 있는지,그리고 거기에 뭐가 있는지잘 모르고 지냈습니다. 이번에 회사에서 세빛둥둥섬에 있는뷔페에서 식사를 하자길래 '거기 뷔페가 있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저는 세빛둥둥섬이 그냥물 위에 떠있는 야외무대?그런건줄 알았는데거기 뭐 음식점이나 카페그런게 들어서 있더군요. 하여간 이번에 세빛둥둥섬에 있는채빛퀴진이라는 뷔페를 가봤습니다. 세빛둥둥섬 채빛퀴진의 맛 코로나 사태 이후로음식점 중에서도 뷔페가많이 힘들겁니다. 실제로 뷔페 음식점은상황에 따라서 운영중단 이야기가 나오는집단 공간으로 분류가 되어있죠. 제가 채빛퀴진을 갔을때도출입할 때 개인QR코드인가 등록해서출입자 신원파악을 꼼꼼하게 하더군요. 이번에가서 음식 사진을많이 찍진 않았습니다. 사람이 많아서 ..

방어회의 맛- 강서 수협에서 횟감사서 회랑 새우구이를 먹어보다

방어를 질리게 먹을 수 있다는그의 꼬임에 넘어가결국 방어를 먹으러 갑니다. 강서구 수협 거기가면마치 노량진수산시장처럼횟감 골라서 회 썰어온 다음에테이블 잡고 식사를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저희는 날씨가 굉장히추웠던 어느 토요일에강서 수협으로 향합니다. 친구가 미리 방어 2kg인가를주문을 해놨습니다. 근데 시작부터 이야기하자면지금 생각해도우리가 전체적으로 지불한식사 비용이 좀 큰 것 같다... 방어가 얼마였더라... 하여간 맛은 굉장히 좋았던 방어회.바로 횟감 골라서 썰어서 먹는 회라탱탱함은 아주 좋았습니다. 그리고 담백한 맛이 아주 훌륭해서저는 이 날 먹은 여타 음식들 중에선역시나 이 방어회가최고였다고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일단 저희는 방어회와 함께 먹을새우구이용 새우를 찾았습니다. 이것도 은근 가격이..

또다시 간 전류리포구에서 먹은 새우와 광어와 숭어의 맛

전류리포구는 예전에 한 번 가본기억이 있습니다.친구가 여기서 숭어랑 새우를아주 질리게 먹을 수 있다하여방문해본 적이 있습니다. 그리고 그 당시에도 포스팅을하기도 했었죠. 2017/09/03 - 김포 전류리포구 숭어회와 대하구이, 새우튀김의 맛 작년 이 맘때 갔군요.저희는 당시에도숭어회와 새우구이 그리고새우튀김을 먹었습니다. 그런데 새우튀김과 구이를 비교하면아무래도 구이가 더 나은 것 같고,이번엔 사람도 4명이서 가니회를 더 먹어야할 것 같아메뉴를 변경합니다. 사람 엄청 많습니다. 전류리포구는 먼저 테이블 먼저 잡습니다.천장을 보면 각 테이블 마다번호표가 있는 걸 볼 수 있습니다. 자신의 자리가 확보되면자리 번호를 숙지한 후주문을 하면 됩니다. 주문은 한 곳에서 진행됩니다. 18년도 9월 첫주 주말에저희가..

해산물 뷔페의 맛 - 목동 토다이를 가보다

목동에 위치한 토다이를 가봅니다.원래는 드마리스인지 뭐시기를가려고 했습니다만예약을 안하는 바람에계획이 조금 틀어졌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토다이로행선지를 옮깁니다. 토다이 가기 전에 전화를 했습니다.지금 그냥 가서 식사 가능하냐고. 자리가 있기는 하지만시간 조금 더 지나면꽉 채워질 수 있어서확정할 수 없다는 답변. 그래서 우린 빠르게 갔는데,자리가 부족하진 않았음. 상담원 누나의 밀당에감탄했잖아. 일단 첫 접시를 채우기 위해주변을 둘러봅니다. 초밥과 롤이 있는 곳에사람들이 줄을 길게 서있어서이게 참 맛인가 보구나하고같이 줄을 서봤습니다. 근데 대기줄에서 보이는 광경은맛있는 것들만 쏙쏙 사라지는,나의 몫은 과연 남을까 싶은등골이 서늘해지는 긴장감 뿐. 먹고 싶은 것만 딱 1개씩담아와서 먹어봤습니다. 저와 제..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