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2022/04 3

고속터미널 소이연남 쌀국수 근데 이제 밥을 말은

밖에서 쌀국수를 사먹을 때마다 그런 생각을 하곤 합니다. '야 이거에 밥 말아먹으면 좋겠다' 이런 생각을 하곤 했죠. 국수 면 자체도 매력적이긴한데 아 뭔가 이 국물은 밥 말아 먹어야할 맛이라는 생각을 자주하곤 합니다. 그런데 실제로 그렇게 구성을 해서 파는 곳이 있네요. 바로 고속터미널 파미에스테이션에 있는 소이연남의 쌀국수 입니다. 고터 소이연남 쌀국수(밥)의 맛 뭐 다른 곳에서도 쌀국수에서 면 대신 밥을 주문할 수 있는 곳이 있겠죠. 일단 제 개인적으로는 여기서 처음으로 면 대신 밥으로 주문이 가능함을 경험했습니다. 생각해보면 밥으로 바꾸는게 이상한 건 아니죠. 뭐 중국집에서 짬뽕밥 있잖아. 나는 그 국물과 건더기를 밥과 함께 먹고 싶어, 그 마음이 쌀국수에도 통할 수 있는 것이죠. 쌀국수 맛있는 ..

과자 하나가 6,800원? 페레로 하누타의 맛

가격으로 일단 어그로를 끌었는데, 사실 요즘 비싼 건 양심없이 비쌉니다. 마트가도 생각보다 비싼 거 많고, 초코파이류 같은 거는 3~4천원 생각하고 가면 내 손이 민망해서 집을 수가 없죠. 눈에 보이는 가격보다는 용량 대비, 맛 대비 그런걸 좀 따져봐야하는데, 이번에 구매한 '하누타'라는 과자는 제 마음에 그라데이션을 느끼게한 특이한 과자였습니다. 페레로 하누타의 맛 신세계백화점 식품관을 구경하다가 유독 가격이 튀는 애를 하나 발견합니다. 하누타라는 제품인데, 처음에는 '마누카 꿀' 그런게 연상돼서 꿀 관련 과자인가 했습니다. 근데 그게 아니라 헤이즐넛, 초코가 핵심인 과자더군요. 큰 맘 먹고 한 번 사봤습니다. 도대체 어떤 자신감으로 6,800원이나 받아먹는지 한 번 그 속내를 보도록 하겠습니다. 총 ..

민트의 맛 108탄 - 스벅 롤린 민트 초코 콜드브루의 맛

"민트가 치약맛이 아니라 치약이 민트향이다" 스타벅스도 은근히 민트초코류로 뽕(?)을 뽑고 있는게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듭니다. 계속해서 민트초코 관련 음료가 프로모션으로 나오고 있는데, 이번에는 콜드브루 라인에다가 민초를 끼얹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스벅에서 콜드브루 라인을 주로 먹어서, 이번 민초 신제품은 반가운 제품이라 할 수 있었습니다. 스타벅스 롤린 민트 초코 콜드브루의 맛 스벅어플로 가끔씩 설문조사가 옵니다. 원하는 메뉴를 말해보세요 그런거요. 그 때마다 저는 민초랑 우유 관련 의견을 피력하곤 합니다. 실제로 이런 제품이 나오는 거 보면 민초를 원하는 사람들이 정말 많다는 걸 알 수 있죠. 하여간 이번에 한 번 마셔봤습니다. 민트초코 베이스에 콜드브루를 올리기 때문에 아래층은 약간 민초색이 납..

반응형